내일교육

뒤로

위클리 뉴스

1006호

2022 정시 확대

졸업생 강세 이어질까?

최근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이 발표한 ‘6월 모의평가 결과 보도자료’에 따르면 2021학년 6월 모의평가와 비교해 응시자 수는 4천332명 증가했습니다. 재학생과 졸업생으로 나눠 살펴보면 재학생은 2천972명, 졸업생은 1천360명 증가했습니다. 2021년 2월에 졸업한 학생 수는 2020년 2월에 졸업한 학생 수보다 6만3천666명이 줄었는데 6월 모의평가에 응시한 졸업생은 전년 대비 늘어난 것입니다.
수능에서도 최근 졸업생의 응시 비율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습니다. 2019학년 수능에서 24.6%였던 졸업생 비율은 2020학년 28.3%, 2021학년에는 29.9%까지 증가했습니다. 수시는 재학생, 정시는 재수생이 강세를 보이는 상황이기에 주요 대학의 정시 비율이 40%로 확대되는 2022 대입에서 수능에 강한 졸업생의 비율이 얼마나 더 늘어날 것인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정시 확대와 졸업생 증가가 불러올 2022 대입의 변화, 전문가들의 예상과 함께 재학생의 전략을 들어봤습니다.

취재 민경순 리포터 hellela@naeil.com
도움말 허준일 교사(대구 경신고등학교)·이치우 입시평가소장(비상교육)·이영덕 소장(대성학력개발연구소)
임성호 대표(종로학원하늘교육)·허철 수석연구원(진학사 입시전략연구소)
참고 한국교육과정평가원·열린민주당 강민정 의원 보도자료






[© (주)내일교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 0

댓글쓰기
겐트대 2105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