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교육

뒤로

위클리 뉴스

969호

COLUMN | 시인의 학교 ⑪

‘전교 1등’보다 중요한 교육

2020 시인의 학교 ⑪

‘전교 1등’보다 ‘중요한 교육




조향미 교장(부산 충렬고등학교)

학생들이 책 읽기를 좋아하고, 자유로이 글을 쓸 수 있는 어른으로 성장하면 좋겠습니다. 언제든 스스로 배울 수 있는 사람, 더불어 사는 주체적 사람이 될 수 있으니까요. 시를 쓰는 국어 선생이었다가 평교사 출신 공모 교장이 되었습니다. 학생과 교사와 학부모 모두가 행복하게 배우고 성장하는 학교, 푸른 느티나무 아래서 시 읽는 소리 낭랑한 학교를 만들고 싶습니다. <그 나무가 나에게 팔을 벌렸다> <봄 꿈> 등의 시집과 <시인의 교실> <우리의 문학수업> <작전명 진돗개> 산문집을 펴냈습니다.


[© (주)내일교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내일교육
  • 조향미 교장
  • EDU ACTIVITY [ 예·알·못 위한 pre-도슨트 ] (2020년 09월 969호)

댓글 0

댓글쓰기
이화여대